메뉴

윌스미스: '용서받을 없는 행동'...크리스 록에 공개 사과

Winnipeg101 LV 10 03-29 228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남우주연상을 받은 배우 윌 스미스는 아내 제이다 핑킷의 머리를 두고 크리스 록이 농담을 던지자 무대에 난입해 록의 뺨을 때렸다

사진 출처, GETTY IMAGES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남우주연상을 받은 배우 윌 스미스는 아내 제이다 핑킷의 머리를 두고 크리스 록이 농담을 던지자 무대에 난입해 록의 뺨을 때렸다

 

윌 스미스가 28일(현지시간) 제94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시상자로 나선 코미디언 크리스 록의 뺨을 때린 자신의 행동은 "용납할 수 없고 용서받을 수 없는 것"이라며 사과했다.

 

스미스는 성명을 통해 "록에게 공개적으로 사과하고 싶다. 선을 넘는 잘못된 행동"이라고 밝혔다.

 

이번 사과에 앞서 아카데미 시상식을 주관하는 미국 영화예술과학아카데미(AMPAS)는 스미스의 행동을 규탄하며 공식적인 조사에 착수할 것을 밝혔다.

 

스미스는 지난 27일 열린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시상자로 나선 크리스 록이 탈모증으로 삭발하고 나타난 자신의 아내 제이다 핑킷 스미스의 머리 스타일을 두고 농담하자 무대로 난입해 록의 뺨을 때렸다.

 

윌 스미스는 아내 제이다 핑킷의 머리를 두고 크리스 록이 농담을 던지자 무대에 난입해 록의 뺨을 때렸다

 

이후 이어진 남우주연상 시상식에서 스미스는 영화 '킹 리차드'에서 테니스 전설 비너스, 세레나 윌리엄스 자매의 아버지 역으로 생애 첫 오스카 트로피를 손에 넣었다.

 

스미스는 이후 인스타그램에 올린 공식 성명을 통해 "모든 형태의 폭력은 불쾌하고 파괴적"이라고 사과했다.

 

"어젯밤 아카데미 시상식에서의 제 행동은 용납할 수 없고 용서받을 수 없는 것이었습니다. 농담을 받아들이는 것도 제 직업의 일부지만 아내의 건강 상태에 대한 농담에는 그만 참지 못하고 감정적으로 반응했습니다."

 

스미스는 자신이 "선을 넘었다"라면서 록에게도 직접 사과했다.

 

또한 아카데미 측에게도 사과하는 한편 "내 행동이 우리의 멋진 여정을 얼룩지게 한 것에 대해 매우 유감스럽게 생각한다"라며 윌리엄스 가족에게도 사과의 말을 전했다.

 

앞서 아카데미 측은 공식 성명을 통해 스미스의 행동을 "규탄한다"라면서 "이번 사건에 대한 공식적인 조사에 착수했다. 아카데미 내규, 행동 기준 및 캘리포니아주의 법에 따라 추가적인 조치와 결과를 검토할 것"이라고 밝힌 바 있다.

Presentational grey line

 

위기 관리

분석: 스티븐 매킨토시. BBC 엔터테인먼트 전문기자

 

크리스 록 또한 제이다 핑킷 스미스에게 사과해야 한다는 주장도 있지만, 농담이 원래 코미디언의 역할이라는 주장이 많다

사진 출처, GETTY IMAGES

 

크리스 록 또한 제이다 핑킷 스미스에게 사과해야 한다는 주장도 있지만, 농담이 원래 코미디언의 역할이라는 주장이 많다

 

윌 스미스 측은 이번 공개 사과가 배우로서의 경력을 유지하고 아카데미 측과의 관계를 회복하며, 이번 사건을 둘러싼 여론을 잠재우기 충분하기를 바라고 있을 것이다.

 

실제로 스미스의 공식 성명은 매우 조심스러운 어조로 왜 그렇게 반응했는지 변명하기보단 설명하는 내용이다. 단어 선택도 매우 신중히 이뤄진 것으로 보인다.

 

하지만 사과했다고 해서 모든 것이 끝난 것은 아니다. 무엇보다도 또 다른 당사자인 크리스 록 또한 공개적으로 입장을 밝혀야 할 것이다. 지금까지 행보로 미뤄보면 록은 이번 사건을 즐거운 해프닝으로 마무리 짓고 싶어 하는 것으로 보인다.

 

코미디언인 록은 경찰 신고를 거절했으며, 폭행 사건 후에도 "무하마드 알리에게 맞고도 스크래치 하나 나지 않은 유일한 순간"이라고 농담한 것으로 알려졌다. 윌 스미스는 영화 '알리'에서 권투선수 무하마드 알리를 연기한 바 있다.

 

해당 사건에 대한 언론의 관심이 수그러들더라도 이번 사건은 앞으로 당사자들을 수년간 꼬리표처럼 따라다닐 것이다. 록과 스미스는 향후 새로운 영화를 홍보하는 자리에서도 취재진에게 관련 질문을 언제나 받을 것이다.

한편 아카데미 이사회는 스미스에 대한 추가 조치 여부를 논의하기 위해 30일 만날 것으로 알려졌다.

 

스미스의 수상이 취소될 수 있다는 의견도 있지만, 이럴 가능성은 커 보이지 않는다. 물론 아카데미 회원 자격 정지 등 좀 더 가벼운 징계를 받을 수도 있지만, 일단 공식 사과를 했으므로 그럴 가능성 또한 낮아질 수 있다.

한가지 확실한 점은 여전히 전 세계의 이목이 이번 사건에 쏠려 있으며, 이야기가 어떻게 흘러갈지 팬들이 흥미롭게 지켜보고 있다는 것이다.

Presentational grey line

 

1997년 개봉한 영화 '지. 아이. 제인'(GI Jane)'에서 배우 데미 무어는 매우 짧게 자른 머리를 선보였다. 이번 록의 농담은 핑킷 스미스의 삭발을 이 영화 주인공 머리 스타일에 비유한 것이다.

 

핑킷 스미스는 록의 농담에 눈을 굴렸으며, 남편 스미스 또한 무대에 난입해 록에게 다가서기 전까지는 웃으며 박수 치는 모습을 보였다.

 

록은 뺨을 맞은 직후 당황한 모습을 보였지만 바로 청중들에게 "텔레비전 역사상 가장 위대한 밤"이라며 수습했다.

 

록이 제이다 핑킷 스미스의 머리 스타일이 영화 '지. 아이. 제인'(GI Jane)'의 주인공과 비슷하다고 농담하자 남편 윌 스미스는 격노했다

사진 출처, REUTERS

 

록이 제이다 핑킷 스미스의 머리 스타일이 영화 '지. 아이. 제인'(GI Jane)'의 주인공과 비슷하다고 농담하자 남편 윌 스미스는 격노했다.

 

로스앤젤레스 경찰청은 이후 미국 연예 매체 버라이어티와의 인터뷰에서 록이 "경찰 신고서를 제출하기 거절했다"라고 밝혔다.

 

이날 장편 다큐멘터리상 시상자로 나섰던 록은 아직 해당 사건에 대해 공개적인 입장을 발표하지 않은 상태다.

 

뺨을 때린 이후 이어진 남우주연상 시상에서 영화 '킹 리차드'로 트로피를 거머쥔 스미스는 자신이 연기한 리차드 윌리엄스는 "자기 가족을 맹렬히 보호했던 인물"이라면서 자신 또한 "평생에 걸쳐 내 사람들을 사랑하고 보호하는 소명"이라고 소감을 전했다.

 

"예술은 삶을 모방합니다. 저 또한 리차드 윌리엄스처럼 '미친 아버지'처럼 보입니다. 그러나 사랑은 때론 우리에게 미친 짓을 하게 만듭니다."

 

그러면서 아카데미 측이 다시 자신을 초대해주길 바란다는 말로 끝맺었다.

태그 : https://www.bbc.com/korean/news-60911352
댓글